간호조무사 평균 임금 210만 원…근로환경 취약           코로나19 확진, 51명중 수도권서 42명 발생           내년도 요양급여비용 6월말 확정           상급종합병원 '경증' 진료하면 ‘패널티’           입원환자 안전관리료 인상           3차 추경서 '간호사' 수당 311억 원 제외, 간호계 '분노'           한국건강증진개발원, HP2030 수립 분과위원회 운영           양산부산대병원, 영남권역 감염병전문병원 유치 추진           윤철호 경상대병원장, ‘플라워 버킷 챌린지’ 동참           의협-병협, 현안 공조 약속 한달도 안돼 깨지나
2020.6.6 토 11:27
> 사람과 사람 > 알림
     
정천기 서울대병원 교수, 유럽 신경외과학회 ‘뇌수술 분야 최우수 연구상’수상
2019년 10월 17일 (목) 13:08:36 손종관 sjk1367@hanmail.net
   
▲ 정천기 교수<중앙>가 유럽신경외과학회(EANS)로부터 ‘뇌수술 분야 최우수 연구상’(EANS best abstract in functional neurosurgery)을 수상했다.

정천기 서울대병원 신경외과 교수가 9월25일 유럽신경외과학회(EANS)로부터 ‘뇌수술 분야 최우수 연구상’(EANS best abstract in functional neurosurgery)을 수상했다.

한국인 신경외과 의사가 유럽신경외과학회에서 최우수 연구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유럽신경외과학회는 발표하는 연구 중 뇌기능신경외과, 척추신경외과, 뇌혈관신경외과 등 6개 분야에서 가장 우수한 연구를 선별해 한 개씩 최우수 연구상을 수여한다.

정 교수는 “절제 수술 후에도 정상기억기능을 유지하는 뇌 기전을 살펴보았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연구로 평가를 받은 것 같다”며 “이번 연구가 향후 기억장애를 최소화 하는 다른 뇌수술을 고안하는데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