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보건의료 교류협력 정책토론회 개최           불법 리베이트 의사 등 83명 불구속 기소           '모든 1회용 의료용품 재사용 금지' 안된다           온종합병원, 간호사 확보 위해 임금 파격 인상           길메리요양병원, 건강 기원 ‘삼계탕 Day’ 행사 개최           좋은삼선병원, 여름나기 다양한 이벤트 개최           “암환자 유전자 맞춤치료 시대 활짝 열린다”           한국실명예방재단, 8-14일 캄보디아에 의료봉사팀 파견           세종병원·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재난 모의훈련 실시           강북삼성병원 개원 50주년 기념, ‘암 정복 아카데미’ 건강강좌 개최
2018.7.18 수 15:54
> 정책
     
2017년 의약품안전성 보고 25만2611건
식약처, 전년보다 10.3% 증가 ... 해열·진통·소염제가 가장 많아
2018년 04월 13일 (금) 09:37:44 손종관 sjk1367@hanmail.net

지난해 의약품 부작용 등 의약품 안전성 정보가 25만2611건 보고된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13일 “의약품안전성 보고건수는 2013년 18만3260건, 2014년 18만3554건, 2015년 19만8037건, 2016년 22만8939건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과 지역의약품안전센터를 통한 지속적인 부작용 보고의 필요성 홍보, 운영실적이 높은 센터에 운영비를 차등 지급하는 등 부작용 보고 활성화 정책 등으로 보고건수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의약품 안전성 정보’는 해당 의약품과 인과관계 여부와 관계없이 이상사례 의심약물로 보고된 것으로 보고내용만으로는 특정 약물에 의해 부작용이 발생했다고 확정할 수 없는 정보다.

2017년도 의약품 안전성 정보에 따르면 효능군별로는 상위 5개 효능군의 보고건수가 전체의 약 47%를 차지했다. 해열·진통·소염제가 3만5974건(14.2%)으로 가장 많았고, 항악성종양제 2만4652건(9.8%), 합성마약(의약품) 2만152건(8.0%), 항생제 1만9594건(7.8%), X선조영제 1만8631건(7.4%) 등이다.

증상별로는 오심 4만4097건(17.5%), 가려움증 2만2284건(8.8%), 어지러움 1만9302건(7.6%), 구토 1만8912건(7.5%), 두드러기 1만7542건(6.9%)이다.

보고 주체는 지역의약품안전센터가 18만1273건(71.8%)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로 제조・수입업체 6만3850건(25.3%), 병·의원 5226건(2.1%), 기타 1421건(0.6%)이었다.

의약품 안전성 관련 안전조치는 2015년 13건, 2016년 16건, 2017년 11건취했다.

식약처는 “지역의약품안전센터 환자 의료정보를 빅데이터로 구축해 부작용 보고 자료와의 연계‧분석을 통해 의약품 안전성 정보와 해당 약물과의 인과관계를 더욱 정확하게 규명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