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수 전남도醫 회장, 폭행 피해 회원 위로 방문           전남 순천에서 의료인 폭행사건 또 발생           식약처, 14일 AI적용 의료기기 2건 허가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33.12%           “벌칙조항·공권력 강화 등 사전 안전장치 마련”           "복지부 고시 철회 않으면 낙태수술 전면 거부"           건보공단, 장기요양 복지용구 신규제품 접수           부산대 울산시동문회, 회관건립 추진           복지부, 최중증 독거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개선           신동엽 가리봉의원 원장 빙모상
2018.8.17 금 16:37
> 제약
     
녹십자, 올해도 안정적인 성장 전망
2018년 매출액 1조 3718억원, 영업이익 1024억원 전망
2018년 02월 07일 (수) 10:52:05 김호윤 기자 news@medworld.co.kr
   
 
녹십자가 2017년 4분기 다소 아쉬운 실적을 기록했지만 올해에도 안정적인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녹십자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 성장한 3263억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98.7% 하락한 1억원을 기록했다. 
 
미래에셋대우증권에 따르면 이는 혈액제제 부분 그린진F와 헤파빅의 호조세로 전년 동기 대비 약 10% 증가했지만 독감 백신과 조스타박스의 매출액 감소로 백신 부문은 약 8% 감소했기 때문이다. 또한 수출액도 혈액제제와 백신제제 모두 전년 동기 대비 10.5% 감소한 653억원에 그쳤기 때문이다.
 
특히 영업이익률 하락은 제품 MIX 악화로 원가율이 전년 동기 대비 2.4% 상승했으며 상여금 확대 및 폐기 대비 충담금 적립으로 판관비율이 0.3% 상승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녹십자는 올해에도 안정적인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6.5% 성장한 1조 3718억원, 영업이익은 13.6% 성장한 1024억원을 기록하며 안정적인 성장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혈액제제 부문은 그린진F, 백신제제 부문은 가다실, 전문의약품은 지노트로핀이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수출도 지난해에서 올해 납품이 이연 되었던 수두백신에 힘입어 두 자릿수 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헌터라제의 미국 임상과 그린진F의 중국 임상으로 올해 R&D 비용은 전년 대비 10% 이상 증가할 전망이다. 하지만 매출액 증가에 따른 고정비 부담 감소와 제품 MIX 개선, 기저효과 등으로 영업이익률은 전년 동기 대비 0.5% 성장한 7.5%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호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