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醫, 15차 학술대회 사전등록 조기 마감           유디치과, ‘경복궁에서 독도를 만나다’ 사진전 개최           “간호조무사 없이 만성질환관리사업 성공 가능할까”           광문고, 치매극복 선도학교에 지정           KBS, '독립운동을 한 의사들' 방영           창원경상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적정성평가 1등급           부산대병원, 극동러시아 의료 해외진출 발판 마련           일본 지우회 관계자, 은성의료재단 방문           의협, 정부에 '문 케어' 정책 전환 결단 요구           순천향중앙의료원, 중국 청두 청백강구인민병원 MOU
2018.8.14 화 16:51
> 포토뉴스 > 여행/레저
     
요즘 가장 핫한 미디어가 주목하는 여행지
예능<런닝맨>, 영화<베를린>, 드라마<아이리스2> 등 해외촬영 진행
2013년 03월 04일 (월) 15:34:15 류아연 기자 medworld@medworld.co.kr

   
▲ 마카오 쉐라톤 코타이 센트럴

한국 대중문화 산업의 발판이 점차 넓어지고 있다. 몇 해 전만 해도 해외 로케이션 촬영을 위한 장소섭외 및 촬영규정이 까다로웠기 때문에 장대한 스케일의 촬영에 한계가 있었다. 하지만 제작 환경의 개선과 한류열풍으로 한국 문화에 대한 인지도 상승에 따라 해외에서도 한국의 방송이나 영화 등의 촬영을 반기는 분위기이다.
 
홍콩, 마카오 현지 로케이션으로 주목 받으며 높은 흥행성적까지 거둔 <도둑들>부터 최근 독일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첩보 액션물 <베를린>까지 현지 촬영 비중이 큰 영화가 쏟아져 나왔다. 드라마 <아이리스2>도 전작에 이어 헝가리, 오스트리아, 일본 등지를 오가는 해외 촬영으로 화제를 모았다. 영화 드라마뿐 아니라 최근에는 아시아 전역에서 높은 인기를 보이고 있는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 마카오편도 20.9%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주목을 받았다.
 
 개별여행 전문 내일투어()동남아팀 관계자는 “영화, 방송 등의 해외 로케이션 촬영은 실제 시청자들의 여행으로도 이어진다”며 “각 여행지가 영화의 스토리나 방송 프로그램에 적절히 녹아 들어있기 때문에 관객에게도 부담 없이 노출되고 여행지에 대한 기대감도 상승한다”고 전했다. 실제 <런닝맨-마카오편>이 방영된 후 ‘마카오 여행’에 대한 포털사이트 검색량이 220% 증가하며 급증한 관심도와 빠른 피드백을 보였다. 그렇다면 영화와 방송 프로그램의 효과를 톡톡히 본 해외 여행지는 어디일까?

매스컴이 주목하는 그 곳, <마카오>
영화 <007 스카이폴>과 <도둑들>에서 ‘아시아의 라스베가스’라 불리는 마카오의 화려한 야경과 유럽스타일의 마을을 배경으로 삼았다면, 얼마 전 방영한 <런닝맨-마카오편>은 단순히 촬영장소로서가 아니라 마카오타워, 피셔맨즈 워프, 세나도 광장 등을 체험하며 실제 관광객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마카오 런닝맨 따라잡기 금까기 58만9,000원부터
마카오 명소 구석구석을 누비던 런닝맨의 레이스를 따라 여행하는 마카오 런닝맨 따라잡기 금까기는 233m 높이의 마카오타워에서 번지점프, 세계문화유산 성바울 성당에서의 줄다리기, 그리고 호화 호텔단지 코타이센트럴에서의 숙박으로 신나는 마카오여행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상품 이용 시 베네시안 곤돌라 탑승권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 마카오 쉐라톤 금까기 56만9,000원부터
마카오의 최고급 호텔 중 으뜸을 꼽는다면 2012년 9월에 그랜드 오픈한 세계 최대 규모의 쉐라톤 마카오 호텔 코타이 센트럴일 것이다. 쇼핑 중심지인 코타이 센트럴과 바로 이어져 쇼핑을 즐기기에 최상의 입지를 갖춘 이 곳은 시티오브드림, 꼴로안섬, 베네시안호텔과도 인접해 있다. 내일투어 마카오 쉐라톤 금까기를 이용 할 경우 조식포함 디럭스 룸, 코타이 센트럴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는 바우처, 베네시안 곤돌라 탑승권을 제공한다.

   
▲ 베를린 브라덴부르크

고독함도 예술이 되는 곳, <베를린>
영화 <베를린>은 ‘첩보’를 소재로 한 블록버스터 영화로 베를린, 라트비아에서 촬영을 하면서, 촬영지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영화 <베를린>에서는 실제 동독과 서독의 분단을 상징했던 역사적인 건축물이 많이 등장하는데, 실제상황을 방불케 하는 숨막히는 차량 액션 씬에서 등장한 브라덴부르크 문이 대표적이다. 분단 국가 시절의 동독과 서독의 경계였던 이 곳은 독일의 통일과 함께 역사적인 상징물로 남아 있으며, 베를린 여행에서도 빠질 수 없는 곳이다. 또한 분단국가 시절에는 건널 수 없었던 경계였던 오버바움 다리 역시 <베를린>뿐만 아니라 여러 영화, CF 등에 등장할 만큼 대표적인 촬영지이다.
 
>> 미래를 꿈꾸는 화해와 공존의 도시, 베를린 금까기 109만원부터
가슴 시린 과거를 뒤로 하고 평화와 안정의 길을 선택한 독일. 수많은 독일의 지역 중에서도 고색창연한 유적과 가슴 시린 역사의 흔적을 생생히 느낄 수 있는 베를린 금까기는 단순한 여행의 즐거움을 넘어 가슴 깊은 교훈까지 남는다. 

   
▲ 아키타 츠루노유

사탕키스처럼 달콤한, <아키타>
드라마 <아이리스>하면 사탕키스와 함께 새하얀 눈으로 덮인 마을을 기억할 것이다. 최근에는 <아이리스2>로 일본의 아키타가 재조명되고 있다. 화려한 액션물인 <아이리스>도 유독 아키타에서 만큼은 로맨틱한 장면을 연출한다. 마치 다른 세상에 온 것처럼 펼쳐진 깊은 자연 속 순백의 마을은 연인의 휴식처로 안성맞춤이기 때문이다. 게다가 아키타는 대표적인 온천마을로 유명하다. 아이리스의 촬영지였던 츠루노유 온천과 다자와 호는 드라마 촬영 이후 더욱 인기를 얻었다.
 
  >>역사 깊은 온천에서의 힐링, 아키타 츠루노유 온센 금까기 109만9000원부터
츠루노유 온천은 뉴토 온천마을의 8채의 료칸 중에 하나로, 17세기 때도 숙박을 했다는 자료가 있을 정도로 유서 깊은 전통 료칸이다. 소박한 초가지붕의 본관은 뉴토 온천마을의 대표적인 건축물이자, 온천마을의 상징으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이 곳은 백탕, 흑탕, 중탕, 폭포탕이라 불리는 4종류의 온천수가 있어 각기 다른 온천탕에서 다양한 온천욕을 즐길 수 있어 관광객에게 인기가 높다.

 
 
 

류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