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드월드뉴스
          DTC 유전자검사 최대 70항목 허용           보의연, ‘2021년도 연구주제 제안 접수’ 실시           코로나 예방접종 후 2건 사망 보고           인구협회, ‘가족참여’ 동영상 공모전 개최           서울시 인구 32년만에 1천만명 선 무너져           의협 의료정책硏,‘의료행위의 형벌화’ 토론회 개최           울산대병원, 개원 제46주년 기념식 개최           최성근 경남도의사회장, 38대 회장에 연임           동국대경주병원 제20대 서정일 병원장 취임           경상대병원, 경상국립대학교병원으로 새 출발
2021.3.3 수 16:54
> 병원
     
한길안과병원, 병무청 ‘참 고마운 병원’ 현판 받아
2021년 02월 23일 (화) 14:47:31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한길안과병원(병원장 손준홍)은 22일 인천병무지청으로부터 ‘참 고마운 병원’ 인증 현판을 받았다.

병무청은 2016년부터 시력, 체중 등의 사유로 4급(보충역)이나 5급(전시 근로역) 판정을 받은 사람 중 현역(사회복무요원) 복무를 희망하는 사람에게 무료치료를 지원하는 ‘슈퍼힘찬이 만들기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한길안과병원은 인천병무지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2018년 4월부터 현재까지 추천받은 15명의 현역입대 희망자 중 검사결과 수술이 가능한 7명의 청년에게 무료 시력교정술을 해 주었다. 특히 시력교정술을 전담하는 라식센터가 슈퍼힘찬이 제도를 모른 채 검사를 받으러 온 청년에게 제도를 설명한 덕분에 해당 청년이 지원도 받고 현역 복무도 하게 됐다는 소식이 현판 전달식 분위기를 따뜻하게 만들었다.

박덕영 행정부원장은 “현역 복무를 희망하지만 시력이 좋지 않아 고민하는 청년들을 지속적으로 후원하여 바람직한 병역문화 조성에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