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의대 졸업 2명중 1명 “수도권으로”           충남대병원 응급의학과 손승하 전공의,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코로나19 사망 하루 6명 ‘최다’           건강보험 일산병원,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사업’에 선정           의교협, 의사국시 문제 결자해지(結者解之) 촉구           의대학장단, 의사국시 실기시험 기회 부여 국민께 호소           장기이식 대기자 늘고 기증자는 줄고           보건산업진흥원,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인증 획득           복지부‧식약처 퇴직하면 대부분 관련기관 재취업           건양대병원 노사 4년 연속 무분규 타결
2020.9.30 수 13:02
> 정책
     
박능후 장관, 14일 서울동남 권역응급의료센터 현장방문
2020년 08월 14일 (금) 13:20:14 손종관 sjk1367@hanmail.net
   
▲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이 14일 한양대병원 중증 응급의료센터를 방문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14일 서울동남 권역응급의료센터인 한양대병원 응급실을 방문, 환자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박 장관은 “코로나19와 전국적인 수해 피해 속에서 대한의사협회의 집단 휴진이 강행된다는 점을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어떤 경우에도 진료에 공백이 생겨 국민의 건강과 환자의 안전에 위험이 있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의사 인력 부족과 지역 불균형은 각 계에서 오랫동안 지적되어온 문제”라며, “정부가 발표한 의대정원 확대방안은 의사 인력 부족과 의료격차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꼭 필요한 일”이라고 밝혔다.

또 “정부는 의사협회와 함께 논의할 준비가 되어있으며, 앞으로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극단적 방법보다 대화와 소통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