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코로나19 진단검사 수출기업은 몇곳?           민관협력 통해 카자흐스탄 코로나19 국가 검사기관 지정           국가간 이동 제한, 합리적이고 조화로운 규제 필요           세브란스병원 간호국 인사(1일자)           사회적 거리두기 90% 이상 실천           “의정부성모병원 폐쇄 … 경기북부 의료공백 없어야”           권익위,부패‧공익신고자 24명에 3억4천만원 보상금 지급           길병원, 93세 인천 최고령 코로나19 감염환자 퇴원           의협, 2021년도 의원 수가계약 협상단 구성           국내 의료 해외진출 전문가 자문위원 모집
2020.4.1 수 16:34
> 병원
     
‘MUL1’ 신규 단백질 분해기전 규명
아주대병원 김철호 교수팀, 암 표적치료제‧바이오마커 개발 가능성 열어
2020년 03월 25일 (수) 09:35:38 손종관 sjk1367@hanmail.net
   
 

세포내 단백질 분해 활성을 지닌 단백질 복합체 ‘프로테아좀(proteasome)’이 억제된 세포에서 MUL1 단백질에 의해 특정 발암단백질이 자가포식(autophagy)으로 분해되는 ‘암세포의 세포사멸 기전’이 처음으로 규명됐다.

이에 따라 재발과 전이가 잦아 치료가 쉽지 않은 다발성 골수종(혈액암)과 두경부암의 단백질 표적 치료제와 바이오마커를 개발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릴 것으로 예상된다.

아주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철호 교수팀은 암세포 증식, 생존과 재발에 중요한 신호전달체인 AKT 단백질이 프로테아좀이 억제되었을 때 MUL1 단백질로 인해 자가포식 분해되는 사실을 확인했다. 또 프로테아좀 억제제 내성을 가진 다발성 골수종 세포에서 MUL1 단백질의 발현을 높이면 암세포의 세포주기가 정지되고 세포 사멸이 유도되는 것도 발견했다.

MUL1(Mitochondrial E3 ubiquitin protein ligase 1)은 마이토콘드리아 외막에 존재하는 '효소'로, AKT 단백질을 포함 다양한 경로의 마이토콘드리아의 형태 및 세포 자멸사를 조절한다.

이번 연구는 3월13일자 생물학 분야 국제학술지 오토파지 (Autophagy)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연구팀은 MUL1 단백질이 종양의 예후와 치료의 바이오마커로서 적용 가능한지 확인하기 위해 아주대병원 종양혈액내과(박준성 교수, 정성현 교수, 최용원 교수)와 협업해 추가 연구를 했다.

다발성 골수종 환자 10명의 골수를 분리한 세포에서 MUL1 단백질이 현저히 감소되어 있는 반면 AKT 단백질의 양과 활성이 증가됨을 확인했다. 이는 암세포 내에 MUL1의 억제되면 암성장이 촉진되고, MUL1의 발현이 증가되면 암성장이 억제되는 효과가 있어 암진행에 대한 위험성을 미리 알 수 있는 ‘바이오마커’로 활용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김철호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MUL1의 신규 ‘단백질 분해 메커니즘’을 규명함으로써, 항암제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이론적 근거가 되었고, 바이오마커로서의 가치를 확인했다”며, “향후 MUL1 단백질 표적 조절제 연구를 통해 암 내성 극복을 위한 효과적인 병합치료제 개발로 이어져 암 치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다발성 골수종의 대표적인 치료제로 쓰이고 있는 프로테아좀 억제제는 정상세포 보다 세포분열 속도가 빠른 암세포의 성장을 막고 사멸을 유도해 항암효과를 보인다. 그러나 프로테아좀 억제제로 치료받은 환자에서 다양한 내성이 생겨 재발이 발생했을 경우 치료에 실패하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되고 있다. 최근에는 프로테아좀 억제제 내성을 극복하기 위한 병용치료제 연구가 새로운 연구 분야로 각광받고 있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