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신청 38만3986건           신규확진 대폭 감소는 ‘진단검사’ 축소 탓           코로나19 ‘의료기관 긴급지원자금’ 융자신청 시작           희귀의약품 ‘멜팔란’ 수입 “문제없다”           사회복지공제회-사회복지사협회, 6일 사회복지사 처우개선 ‘업무협약’           전이성 뇌종양-원발암, 유전적 특징 각각 달라           건양대병원, 코로나19 전담병원에 내과 교수 5명 파견           컬러렌즈 관리 잘못하면 세균감염‧각막궤양 등 부작용 발생           신규 확진 하루 47명 발생 '큰폭 하락'           제4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공모
2020.4.6 월 13:48
> 포토뉴스 > 포토뉴스
     
가천대 길병원, 독립건물 호흡기안심진료소 운영
2020년 02월 20일 (목) 16:34:14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은 21일 금요일부터 호흡기 질환 의심 환자에 대한 선제적 격리를 위해 별도로 마련된 건물에서 외래 진료 및 검사를 실시한다.

길병원은 구 어린이병원 건물을 비워 21일부터 오전 9시부터 외래안심진료소로 활용한다. 외래안심진료소는 해외방문 및 확진자 접촉 여부와 관계없는 호흡기 유증상자 및 폐렴 의심환자를 선제적으로 격리해 진료하는 공간으로 쓰일 예정이다.

건물 1층에는 진료실 4개소와 환자 대기소가 성인, 소아를 구분해 마련됐다. 3층에는 엑스레이 등 영상촬영실이 준비됐다. 보호자 대기 공간은 건물 밖 음압 텐트에 별도로 마련됐다.

길병원은 호흡기안심진료소에 내과, 소아청소년과 의료진 및 간호, 행정 인력을 별도로 배치하고 평일(월~금, 토요일 오전) 주간 동안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유증상자에 대한 외래 진료할 예정이다. 진단 결과 바이러스성 폐렴이 의심되는 경우 선제적으로 격리 입원할 수 있도록 검사, 차단 이동 경로 등의 프로세스를 마련했다.

특히 호흡기안심진료소는 독립된 건물에 설치돼 호흡기 유증상자와 다른 일반 환자들의 병원 이용에서 겹쳐지는 동선이 없어 감염병 확산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호흡기안심진료소 운영 외에 응급실 선별진료소는 그대로 운영된다. 중국 등 해외 방문 후, 혹은 확진자 접촉 후 호흡기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에는 기존과 같이 질병관리본부 1339나 보건소 상담을 거쳐 응급실 선별진료소로 내원하면 된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