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국공립병원 ‘코로나19 전담의료기관’ 지정 촉구           서울대병원 입원 확진환자 2명 19일 퇴원           "코로나, 해외여행력 없는 확진자 증가…지역 감염 우려 "           한림대동탄성심, “한 끼 식사로 사랑을 실천해요”           오송재단, 바이오헬스 교육 프로그램 구축 위한 MOU 체결           유한양행, 아임뉴런社와 신약개발 공동연구 착수           한국유씨비제약 ‘케프라’, 단독요법에서 소아 처방 연령 확대           보령제약, 카나브패밀리 첫 3제 복합제 '듀카로' 출시           CMG제약, 기술평가 A등급 획득           코로나 19 확진자 51명 “지역사회 감염 막아라”
2020.2.19 수 21:55
> 단체
     
건협, 캄보디아에서 장내기생충 검사 실시
칸달州 8개 마을 성인 및 학생 1,900여명 대상
2020년 01월 26일 (일) 11:35:31 윤상용 기자 yoon2357@empal.com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는 해외기생충연구조사사업의 일환인 ‘캄보디아 메콩강 유역 주민의 식품매개흡충 감염실태조사’를 지난 14일부터 21일까지 캄보디아 프놈펜과 인근 칸달지역에 연구조사사업단 8명을 파견했다.

이번 연구조사사업단은 파견기간 중 프놈펜 인근의 칸달州 8개 마을 성인 및 학생을 대상으로 장내 기생충검사를 실시했다. 총 1,876명의 대변을 수거하여 가토가츠 검사법으로 검사한 결과 총 322명(17.2%)의 대변에서 장내 기생충 감염을 확인했다.

특히, 사전조사를 통해 자연계 생활사가 유지되고 있음을 파악했던 극구흡충류의 경우 260명(13.9%)의 마을주민이 감염되어 있는 것을 확인했다.

건협은 이번 장내 기생충 검사결과를 토대로 감염자에 대한 집단투약을 실시하고 중증감염자를 대상으로는 기생충 성충을 분리하여 장내 기생충의 성충에 대한 종동정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칸달州 주민들을 대상으로 극구흡충류의 감염원이 되는 우렁이류 조리법을 교육하는 등 향후 재감염을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형태의 보건교육과 환경개선 프로그램을 실시할 계획이다.

채종일 회장은 “캄보디아 내 극구흡충류 고도 유행지를 발견함은 물론 우렁이류 섭취가 극구흡충류의 주요 감염원이라는 사실을 확인한 공중보건학적으로 매우 가치 있는 우수한 성과”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연구조사사업단의 기생충 감염실태 조사결과들이 캄보디아 국가연충관리 프로그램의 중요한 사전조사 자료로 활용되어 기생충관리사업에 지대한 공헌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윤상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