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의사회, 27대 회장에 현 이향애 회장 추대 결정           칠곡경북대병원, 칠곡군과 의료지원 협약           부산백병원, 특수건강진단 최우수 S등급 받아           좋은삼선병원, 주례역에 ‘양심우산’ 기증           좋은강안병원, 새해 첫 건강강좌 개최           부산대병원, 키르기스스탄에 디지털헬스케어 사업 진출           대동병원, 지역거점 공공의료협력병원에 선정           해운대백병원, 차기 상급종합병원 진입 총력           대구법원 어린이집, 동산의료원에 성금 전달           서울시 각 구의사회 총회 2월 21일 개막
2018.1.21 일 21:11
> 학술
     
지방유래 중간엽줄기세포치료, 만성요통 통증완화 효과
분당차병원 한인보 교수팀, 줄기세포 세계 학술지 게재
2017년 12월 29일 (금) 09:06:19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퇴행성 디스크로 인한 만성요통 통증치료에 지방유래 중간엽줄기세포와 히알루로산 병용 치료가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를 나왔다.

차의과학대 분당차병원 신경외과 한인보 교수팀이 밝힌 이번 연구는 줄기세포 분야 세계적 학술지 ‘Stem Cell Research and Therapy’ 온라인판(IF=4.2)에 11월 15일자로 게재됐다.

한인보 교수팀(심정현 심정병원장)은 만성 퇴행성 추간판성 요통 환자 10명을 대상으로 자신의 복부에서 지방을 채취하여 지방 줄기세포를 분리, 3주 동안 배양 후 히알루론산과 함께 추간판 내에 1회 투여하여 12개월 동안 추적 관찰한 결과 10명의 환자 중 6명의 환자가 시각적 통증등급(VAS)이 평균 6점에서 3점으로, 오스웨스트리 장애 지수(ODI)는 평균 43%에서 17%로 감소했다.

또 이식한 지방유래 중간엽 줄기세포가 항염증 효과뿐 아니라 변성된 수핵세포를 이전 단계로 복구시키는 기능까지 있었으며 줄기세포 투여로 인한 중대한 이상 반응은 관찰되지 않았다.

한인보 교수는 “퇴행성 추간판에 의한 만성 요통 환자에서 줄기세포 치료의 안전성과 항염증 효과를 확인했다”며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만큼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임상연구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